• 최종편집 2024-06-12(수)

폴리텍대생, 프로젝트 작품 통해 기술력 뽐낸다

커피 음료 제조 협동로봇, 경주용 전기자동차 등 선보여 ‘주목’

댓글 0
  • 카카오스토리
  • 네이버밴드
  • 페이스북
  • 구글플러스
기사입력 : 2023.11.15
  • 프린터
  • 이메일
  • 스크랩
  • 글자크게
  • 글자작게
22.jpg
한국폴리텍대학 창원캠퍼스 스마트전기자동차과 학생들이 프로젝트 작품으로 제작한 ‘E-포뮬러 자작 자동차’의 모습

 

[타임즈코리아] 한국폴리텍대학(이사장 직무대리 임춘건, 이하 ‘폴리텍대’) 재학생들이 프로젝트 작품을 통해 그동안 갈고닦은 기량을 선보였다.


폴리텍대는 15일 인천 부평구 인천노동복지합동청사 대강당에서 캡스톤 프로젝트 작품 경진대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. 학생들이 기획, 설계, 제작하는 전 과정을 경험하며 산업현장에서의 문제 해결 능력을 기를 수 있도록 하기 위해서다.


이번 대회에는 폴리텍대 전국 39개 캠퍼스의 70여 개 팀이 참가했다. 이날 치러진 본선에는 지역별 예선을 통과한 8팀이 올랐다. 참가자들은 직접 제작한 작품을 설명·시연했다. 특히 인공지능, 머신러닝(기계학습) 등 디지털 신기술과 전공 기술을 융합한 다양한 아이템이 공개됐다.

 

광주캠퍼스 기계시스템과는 버튼 하나로 커피믹스 음료를 자동 제조하는 협동로봇을 개발했다. 창원캠퍼스 스마트전기자동차과는 내연기관차의 파워트레인을 전기 모터로 변환한 E-포뮬러 자작 자동차를 내놓았다. 그 밖에 학생들은 자동화 검사 장비, 이동형 무정전 전원 공급장치 등을 선보였다.

 

심사는 7명의 내외부 전문가가 맡았다. 창의성, 완성도 등을 종합적으로 고려해 대상과 금·은·동상 시상 훈격을 가렸다. 대상에는 고용노동부 장관상과 상금 100만원 이 수여됐다. 

 

임춘건 이사장 직무대리는 “우리는 기술이 삶의 모든 부분에 스며들고, 세상을 바꿔나가는 놀라운 시대를 살아가고 있다. 기술력에 아이디어, 열정을 더한 작품들을 보면서 미래를 이끌어 갈 기술 인재들의 무한한 가능성을 가늠해 볼 수 있었다”라면서 “학생들이 시대가 요구하는 창의 융합형 인재로 성장하고 이에 필요한 적합한 역량을 갖출 수 있게 하겠다”라고 했다.

 

한편, 폴리텍대는 내년 3월 중순까지 2년제 학위과정과 직업훈련과정 신입생을 모집한다.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(kopo.ac.kr)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. 

태그
비밀번호 :
메일보내기닫기
기사제목
폴리텍대생, 프로젝트 작품 통해 기술력 뽐낸다
보내는 분 이메일
받는 분 이메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