• 최종편집 2022-06-24(금)

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, 식목일 기념식수

댓글 0
  • 카카오스토리
  • 네이버밴드
  • 페이스북
  • 구글플러스
기사입력 : 2022.04.05
  • 프린터
  • 이메일
  • 스크랩
  • 글자크게
  • 글자작게

BVQQTGDWGD164915009341077.jpg

 
 
[타임즈코리아]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는 5일 오후 제77회 식목일 맞아 청와대 참모들과 함께 청와대 녹지원에서 기념식수했다.

기념식수목은 제19대 대통령의 숫자와 같이 19년이 된 모감주나무이며, 기념식수 장소인 녹지원은 청와대의 주요 행사공간이자, 대통령 집무실이 있는 여민1관과 접한 소통공간이라는 의미가 있다.

문 대통령은 “모감주나무는 열매가 단단해 약재로 쓰이고 염주를 만들기도 해 ‘염주나무’라고도 불리며, 꽃이 피는 게 늦어 6~7월에 황금색 꽃이 피고, 열매는 가을에 복주머니 모양으로 열리는데 풍요와 부를 상징한다”고 설명했다.
태그
비밀번호 :
메일보내기닫기
기사제목
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, 식목일 기념식수
보내는 분 이메일
받는 분 이메일